道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노력… 도민 60% ‘긍정적’ 평가
道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노력… 도민 60% ‘긍정적’ 평가
  • 여원현 기자
  • 승인 2019.06.02 21:37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정현안 여론조사 결과
도민들 인지율·성과 기대감 높아
반도체 클러스터 성과기대 76%
도북부 개발 교통환경 개선 원해
경기도민 10명 중 6명이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등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를 위한 경기도의 노력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2일 경기도가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만 19세 이상 도민 1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도정현안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59%가 도가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화성 국제테마파크, 고양 K-컬처밸리 등 민간기업의 대규모 개발사업을 유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소식에 대한 도민의 관심도 높았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유치소식은 절반이 넘는 55%의 도민들이 알고 있었고, 화성 국제테마파크 조성(42%), 고양 K-컬처밸리 사업(30%) 유치소식도 비교적 높은 인지율을 나타냈다.

이들 대규모 개발사업에 대한 도민의 성과 기대감도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반도체 클러스터 사업이 성과를 거둘 것이란 전망이 76%에 달했고, 화성 국제테마파크 조성(62%)과 고양 K-컬처밸리 사업(60%)에 대한 긍정적 성과전망 여론도 높았다.

경기북부 지역에 대규모 개발사업을 유치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사안에 대해선 ‘부품조달이 용이한 교통환경 개선’(26%), ‘안정적 고용이 가능한 인력풀 확보’(21%) 등이 꼽혔다.

‘투자기업 세금 감면’(14%), ‘개발제한구역 해제 확대’(11%) 등도 요구했다.

대규모 개발사업을 통해 발생된 기업의 이익을 도서관, 박물관 등 지역 생활 인프라로 환원하는 것에 대해선 응답자의 85%가 찬성 입장을 보였다.

김하나 도 투자진흥과장은 “도의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노력에 대한 도민사회의 높은 관심과 기대가 실질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불필요한 규제를 없애는 등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여원현기자 dudnjsgus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