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53개교 중학교 안전 먹거리 지원
수원 53개교 중학교 안전 먹거리 지원
  • 김용각 기자
  • 승인 2019.07.10 19:58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전자 변형 없는 가공식품
구매 땐 비용 일부 보조 나서
수원시는 학생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NON-GMO(논-지엠오) 가공식품 차액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학교급식 NON-GMO(유전자 변형 없는) 가공식품 차액 지원 사업은 학생들이 양질의 학교급식을 먹을 수 있도록, 수원시가 안전한 식자재 구매에 필요한 비용 일부를 지원하는 것이다.

학교가 ‘GMO(Genetically Modified Organism)’ 식자재를 NON-GMO 식자재로 대체해 구매하면, 대체에 필요한 차액을 수원시가 구매업체에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관내 53개 중학교 가운데 참여를 원하는 학교에 ▲된장 ▲고추장 ▲국간장(조선간장) ▲진간장 ▲식용유(현미유·튀김유) 5개 품목을 지원한다. 예산 3억 1천700만원을 투입한다.

이에 수원시학교급식지원센터가 수원교육지원청과 협력해 참여 희망학교를 조사하고, 이달 말까지 식자재 구매 업체를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 업체는 희망학교와 일대일 계약을 하고, 9월부터 올 연말까지 NON-GMO 식자재를 공급한다.

최광균 수원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학생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겠다”면서 “내년에는 고등학교까지 지원을 확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각기자 ky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