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6조7천억 규모 추경 심사 본격화 오늘 예결특위 전체회의 열어 정책 질의
국회, 6조7천억 규모 추경 심사 본격화 오늘 예결특위 전체회의 열어 정책 질의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07.11 20:03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무총리·경제부총리 등 참석
17∼18일 소위 거쳐 19일 의결
상임위별 예결심사小委 가동
국회는 12일 6조7천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심사에 본격적으로 착수한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오는 12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어 정부가 제출한 ‘2019년도 제1회 추경안’을 상정하고, 이낙연 국무총리·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을 대상으로 종합정책 질의를 한다.

11일 국회에 따르면 이날까지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교육위원회, 환경노동위원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 등은 예산결산심사소위원회를 열어 추경안 예비심사에 들어갔다.

교육위의 경우 이날 전체회의에서 추경안을 의결, 상임위 단계에서의 예비심사를 마쳤다. 이밖에 환노위·국토위 등은 예산결산소위에서 예비심사를 완료, 조만간 전체회의를 열고 예결위로 추경안을 넘길 예정이다.

국회법상 상임위 예비심사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 소위원회가 열리기 전까지 할 수 있다.

국회는 오는 15일 예결위 전체회의를 열고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과 추경심사 대상 기관장 등을 상대로 종합정책 질의를 이어간다.

이후 오는 17∼18일 예결위 소위원회 추경심사를 거쳐 오는 19일 전체회의에서 추경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