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골목상권 살리기’ 캠페인 전개
수원시의회, ‘골목상권 살리기’ 캠페인 전개
  • 박건 기자
  • 승인 2019.10.09 19:54
  • 댓글 0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페이 사용 홍보활동도
수원시의회는 지난 8일 권선2동 골목상권을 찾아 골목시장 활성화와 수원페이 홍보를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경기침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과 홍종수 부의장, 각 상임위원장 등 시의원 37명 전원이 함께했다.

특히 시의원들은 ‘골목상권 살리기’가 적힌 어깨띠를 둘러메고 골목상권을 돌아보며 수원페이 사용 홍보 전단지를 시민들에게 배부하고 상가마다 수원페이 스티커를 부착하는 등 홍보활동을 진행했다.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은 “시의회는 앞으로도 침체돼 가는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지역 상인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다양한 시책과 제도를 마련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페이는 지역자금의 역외 유출을 방지해 수원시 소상공인들의 매출증대에 기여하고 지역경제 선순환을 유도하기 위해서 발행하는 카드형 지역화폐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