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관석 “골드라인 개통 김포공항역 혼잡 가중”
윤관석 “골드라인 개통 김포공항역 혼잡 가중”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0.17 19:55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공항역이 지난달 28일 새로 개통한 김포골드라인(김포선)을 비롯해 지하철노선 4개의 정차역이 되어 승강장의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17일 윤관석(인천 남동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김포골드라인 개통 전후 실시한 출근시간대 9호선 혼잡도 조사 결과 김포공항역의 경우 개통 직후(9월30일 ~10월2일)가 개통 직전(9월23~25일)보다 12.4% 더 혼잡했다.

9호선 전체 혼잡도도 개통 전보다 4.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환승게이트 이용내역 상 개통일(9월 28)부터 이달 10일까지 약 2주간(13일) 환승객 수는 84만1천13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7%, 직전 13일과 비교했을 때에도 219%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윤 의원은 “김포골드라인이 개통하면서 서울로 통근하는 경인지역 직장인들의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오히려 김포공항역은 5호선, 9호선, 공항철도에 김포선까지 정차하게 되어 혼잡도가 가중됐다”며 “특히 6량·4량 열차로 운행 중인 9호선을 8량으로 증차하는 등 서울시가 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한다. 50만 9호선 이용객의 염원을 꼭 이뤄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