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석, 수도권 상수원 규제 지원 촉구
성수석, 수도권 상수원 규제 지원 촉구
  • 조주형 기자
  • 승인 2019.10.22 19:46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성수석(더불어민주당·이천1) 의원이 22일 제339회 임시회 2차 본회의 개회에 앞서 5분 발언을 통해 수도권 상수원 규제 피해에 따른 도 차원의 지원이 빈약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수도권 취수원을 북한강과 남한강 수계로 다변화해 팔당 인근 지역 주민들의 규제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안정적인 물공급 체계를 마련해줄 것을 촉구했다.

성 의원은 단일 상수원인 팔당호에만 의존하고 있는 현재 수도권 상수원 정책의 위험성 등을 지적하며 ▲팔당호 수질 개선 한계 ▲팔당댐 내진성능 기준치 미달 ▲경기 동부지역 중복규제 심각성 등을 주요문제로 제기했다.

이어 현재 팔당호 수질 개선은 한계에 다다랐다며 지난 10년간 약 6조원을 투자해도 1급수 개선은 어려운 상태라고 꼬집었다.

게다가 팔당댐의 수리능력도 계획 홍수량의 77%에 불과해 대규모 홍수나 인재에 따른 비상 상황으로 야기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성 의원은 마무리 발언을 통해 상수원 규제를 비롯한 경기 동부지역에 대한 중복규제 등으로 주민들이 주거·생활 피해를 입고 있어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역점 정책으로 상수원 다변화 정책을 포함시킬 것을 촉구했다.

/조주형기자 peter523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