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해에 강한 ‘롤모델 도시’ 유엔 인증 받을까
재해에 강한 ‘롤모델 도시’ 유엔 인증 받을까
  • 박창우 기자
  • 승인 2019.11.06 20:03
  • 댓글 0
  •   6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국내 최초 인증 추진
“재난관리 스마트시스템 구축”
인천시는 기후변화와 재해로부터 안전한 ‘롤모델 도시’ 인증을 받기 위해 유엔 재해위험경감사무국(UN DRR)에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6일 밝혔다.

UN DRR은 도시 복원력(MCR) 캠페인에 참여하는 도시 중 재해위험 경감조치를 혁신적으로 실현한 도시를 롤모델 도시로 인증하고 있다.

롤모델 도시로 인증받으면 UN DPR과 연계해 재난 위험과 관련한 국제회의와 세미나 등에서 대책을 공유하고 제시하는 역할을 할 수 있다.

현재 전 세계 26개국 47개 도시가 인증을 받았으며 국내에는 아직 인증받은 도시가 없다.

시는 2013년부터 각종 재해에 강한 도시를 만드는 MCR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인천은 송도·영종·청라 등 경제자유구역을 재해에 강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설계단계부터 재난관리 스마트시스템을 구축했다”며 “롤모델 도시로 인증받으면 인천의 브랜드 가치도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창우기자 p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