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통일부에 남북교류 활성화 건의
김포시, 통일부에 남북교류 활성화 건의
  • 천용남 기자
  • 승인 2019.12.03 20:43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영시장, 장관 초청 간담회 개최
정하영 김포시장이 통일부장관과의 간담회에서 지방정부 차원의 남북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해 통일부의 적극적인 역할을 건의한 뒤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포시 제공
정하영 김포시장이 통일부장관과의 간담회에서 지방정부 차원의 남북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해 통일부의 적극적인 역할을 건의한 뒤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포시 제공

 

정하영 김포시장이 최근 ‘한강하구 공동연구 협의회 발족식 및 통일부 장관 초청 간담회’에서 지방정부 차원의 남북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해 통일부의 적극적인 역할을 건의했다.

3일 김포시에 따르면 통일부와 지방정부, 연구기관 등과 함께 한 이번 간담회에서는 2020년 한강하구의 평화적 활용을 위한 공동조사 등 연구 활동의 필요성과 방향, 공동연구팀 등 기관 간 협업 네트워크 구축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에 경기연구원과 서울연구원 등 광역 지방정부 연구기관과 국책 연구기관인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등 5개 연구기관은 연구기관 협의기구 발족을 위해 협약서에 서명하고 공동연구 등 사업을 함께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간담회에 초청된 김연철 통일부장관은 “한강하구의 역사적·경제적 가치를 고려할 때 남북에 상호 호혜적인 방향으로 다양한 사업이 가능하다”면서 “한강하구의 공동이용과 보전을 위한 종합적인 공동조사를 추진하기 위해 남북교류협력기금에 관련 예산을 편성하고 북한과 적극적으로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