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아동 돌봄시설 84→198곳 확대
도내 아동 돌봄시설 84→198곳 확대
  • 안경환 기자
  • 승인 2020.01.08 19:55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조례안 13일부터 시행
거점형 돌봄센터 4곳도 운영
경기도는 아동돌봄 사각지대 해소 및 지원의 근거가 될 ‘경기도 아동돌봄 지원조례’가 오는 13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고 8일 밝혔다.

조례는 만12세 이하 아동이 지역사회 내에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안전한 보호·양육 등의 돌봄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근거다.

도는 조례를 토대로 아동돌봄에 필요한 정책을 마련하고 돌봄시설 설치와 돌봄서비스 프로그램 지원, 종사자 처우개선 등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하게 된다.

조례는 지역내 균형적 돌봄서비스 제공을 위한 의견 조정 및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해 아동돌봄협의회 운영에 관한 내용도 담고 있다.

앞서 도는 지난해 1월 수립한 ‘경기도 아동돌봄서비스 체계 구축 및 추진계획’에 따라 아동돌봄 전담조직인 아동돌봄과를 신설하고, 경기도 돌봄체계 구축을 위한 연구와 아동돌봄지원 조례 제정, 돌봄시설 84곳 확충 등 안정적인 돌봄정책 기반 마련을 추진했다.

현재 도내 돌봄시설은 다함께돌봄센터 29곳(464명), 작은도서관 돌봄프로그램 운영 48곳(391명), 아동돌봄공동체 7곳(170명) 등이다.

도는 올해 다함께돌봄센터와 작은도서관을 활용한 아이돌봄 프로그램 운영, 아동돌봄공동체 조성 등 돌봄시설을 198곳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돌봄 인력 처우개선, 프로그램 지원을 통한 돌봄 서비스 개선도 지원한다.

아울러 지역 내 다양하게 운영되고 있는 돌봄 시설들의 운영을 체계화하고 통합 지원을 위한 지역 돌봄 거점형 ‘경기도 아동돌봄센터’ 4곳도 시범운영한다.

이연희 도 여성가족국장은 “지난해는 제도적 기반 마련에 초점을 두었다면 올해는 돌봄 시설 확충과 돌봄 서비스 질 개선에 중점을 둬 도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촘촘한 돌봄 환경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