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지역업체와 수의계약 전년 대비 증가
과천, 지역업체와 수의계약 전년 대비 증가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0.01.14 20:25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업체 수의계약 비율 46.7%
전체 계약금액 10억가량 증가
“업체 발굴로 지역경제 활성화”
과천시가 지난해 지역업체와 체결한 수의계약 비율이 전년 대비 약 6.3%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2019년에 시에서 발주한 1천284건의 수의계약 건수 가운데 지역 업체와 계약이 이뤄진 건은 총 600건으로, 전체 수의계약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46.7%에 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전체 계약금액도 전년도 대비 10억 원 가량 증가했다.

1천236건의 수의계약 건수 가운데 지역업체와의 계약이 500건이어서 전체 수의계약 비율이 40.4%에 그쳤던 2018년과는 사뭇 다른 결과다.

당시 김종천 시장은 전 부서에 관내 업체를 적극적으로 발굴할 것과 관내에 생산 물품이 없는 등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지역업체와 계약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하라는 지시를 내렸다.

이에 과천시 전 부서는 소액수의계약 시 계획수립단계에서부터 발주부서와 계약부서가 지역 업체를 발굴을 위해 협력하고 업무 편의 차원에서 기존 거래업체를 우선시하는 의식을 개선해 지역 업체의 계약률 향상을 위해 노력했다.

이와 함께 특정업체에 계약이 편중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김종천 시장은 지역 업체 수의계약 비율 상승과 관련해 “전 직원이 관내 업체 발굴에 함께 힘써준 결과라고 생각한다. 시의 사업에 지역 업체가 참여해 지역사회를 발전시켜 나가는데 함께 기여할 수 있도록 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과천시는 앞으로 업종별 업체 발굴 노력을 기울이는 동시 직원들의 의식 개선 및 공감대 형성을 위해 오는 2월 중 직원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청소, 경비 등 용역근로자를 과천시민으로 우선 채용하는 방안도 추진해 지역주민 일자리 확대에도 노력하기로 했다. /과천=김진수기자 kj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