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친환경차 구매 보조금 1767억원 확보
경기도, 올해 친환경차 구매 보조금 1767억원 확보
  • 방기열 기자
  • 승인 2020.02.19 20:50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승용차 대당 1300만원 지원
수소 버스 구매땐 최대 3억 보조
경기도는 19일 대기 질 개선을 위해 올해도 친환경 자동차를 구매하는 도민에게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전했다.

도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수송 분야 대책의 하나로 올해 친환경 차 구매 보조금(국비, 시군비 보조금 포함) 1천767억원을 확보한 상태다.

매 보조금은 전기차의 경우 승용차(6천대)는 대당 1천300만원, 버스(206대)는 대당 1억6천만원, 화물차(550대)는 대당 최대 2천700만원이다.

수소차를 살 때 승용차(1천335대)는 대당 3천250만원, 버스(30대)는 대당 3억원의 보조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수소차 구매 시 정부가 지원하는 보조금은 지역에 상관없이 차량 1대당 똑같지만, 지자체 지원 보조금은 달라 주민들은 지역별로 보조금 액수를 차등한다.

도내 대다수 시군 주민은 수소 승용차를 살 때 3천25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지만 평택시 주민은 3천500만원, 화성시 주민은 4천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를 폐차하고 전기차나 수소차로 바꾸는 경우나 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 또는 재직자가 전기·수소차를 구매할 경우 대당 200만원을 추가지원 한다.

이외에도 공공기관, 공영주차장 및 다중이용시설 등에 전기차 충전기 166기를 설치하고 도내 10곳의 수소차 충전소가 들어설 수 있도록 설치 비용을 지원한다.

친환경 차 구매비 지원 대상,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시·군 홈페이지 공고나 담당 부서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구매 지원금과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지금이 친환경 차로 전환하는 적기이고 교통 분야 미세먼지 개선에 동참할 기회”고 전했다.

/방기열기자 re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