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천
인천
인천공항내 장기 방치 차량 40대 공매처리 협의
이정규 기자  |  ljk@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8년 01월 11일  20:37:45   전자신문  6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인천시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인천공항내 1년 이상 장기 방치돼 있던 차량 40대를 공매처리하기로 협의했다고 11일 밝혔다.

인천공항은 그동안 방치 차량에 대한 법적 처리 문제로 골치가 아팠지만 이번 시의 협조로 해결의 실마리를 찾게 됐다.

인천공항내 장기 방치된 차량은 총 50대로, 지난 2009년 1대로 시작돼 2016년 12대까지 그 수가 매년 꾸준히 증가해왔다. 전체 차량의 방치 일수는 지난 4일 기준 5만3천192일로 미납된 주차요금만 5억1천846만 원에 달했다.

그 중 이번에 견인 조치된 차량 40대의 미납요금은 총 4억2천480만 원으로 이는 전체 미징수금의 80%에 달한다.

특히 이번 조치 차량에는 지난 2009년 8월에 입차된 차량도 포함돼 있어 이 차량은 인천공항에 주차한지 10여년 만에 공항을 떠나게 됐다.

공사는 그간 3개월 이상 공정장소에 주차된 차량을 장기 방치차량으로 등록, 그 중 1년 이상 된 차량은 무단 장기 방치차량으로 관리했다. 해당 차량이 불법 주차한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공항 이용객에게 불편을 초래함에도 불구하고 별도의 행정처분을 내릴 수 없었다./이정규기자 ljk@<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8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