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립도서관, ‘남동의 책 선포’
남동구립도서관, ‘남동의 책 선포’
  • 신재호 기자
  • 승인 2019.04.07 19:30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구립도서관은 최근 소래도서관에서 ‘2019 書(서)로 만드는 행복, 남동구’ 독서운동을 위한 ‘남동의 책 선포식’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7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오케스트라 공연을 시작으로 남동의 책 선포, 남동의 책 전달식, 도서기증식 등 약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올해 선정된 남동의 책은 ‘일제강점기 그들의 다른 선택(선안나, 피플파워)’과 ‘놀고 먹는 군과 공부 도깨비(김리리, 창비)’ 등 2권으로 올해 릴레이 독서운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선포식이 끝난 후 현장에서는 선포식 참여 시민, 독서동아리 및 지역 학교, 작은도서관 등을 대상으로 남동의 책을 배부해 함께 읽고 공감과 화합을 이루는 독서운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날 ‘2019년 남동의 책’ 선포문을 낭독한 후 각 계층의 릴레이 선발주자에게 남동의 책을 전달했다.

이 구청장은 “55만 남동구민이 남동의 책으로 선정된 도서를 함께 읽으며, 토론과 다양한 독후활동으로 책 읽는 습관을 정착시키고, 책으로 하나 되는 행복한 사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재호기자 sjh455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