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직원 나눔 앞장… ‘착한일터’ 해피엔딩
대표·직원 나눔 앞장… ‘착한일터’ 해피엔딩
  • 이화우 기자
  • 승인 2019.05.21 19:48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덕만 대표 ‘나눔리더’ 가입
구리 최초 동시 가입 ‘겹경사’
“나눔 활동·확산에 앞장설 것”

 

구리시는 지난 20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관내 기업 해피엔딩㈜ 박덕만 대표의 ‘나눔리더’ 가입식과 그 사업장의 ‘착한일터’ 가입식을 진행하고 인증패를 전달했다.

나눔리더와 착한일터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나눔 확산 캠페인으로, ‘나눔리더’는 1년 내 100만원 이상을 일시 또는 약정 기부하는 개인 기부자가, 착한일터는 직장에서 직원이 함께 매월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는 업체가 가입하는 사업이다.

박덕만 대표는 지난 2017년 9월부터 현재까지 교문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지역 특화 사업인 ‘희망 키움 장학금 사업’에 참여해 저소득층 중·고등학생에게 매월 80만원씩 지원하며 지역의 나눔리더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특히 박 대표는 지역 사회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올해부터 후원을 자신이 대표로 있는 기업 ‘해피엔딩 주식회사’로 확산해 임직원들과 뜻을 모아 저소득층 4가구에게 매월 40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하고 있다.

이에 이 같은 나눔 활동을 인정받아 이번에 구리시 최초의 나눔리더와 착한일터에 가입하게 되는 겹경사를 맞았다.

박덕만 해피엔딩㈜ 대표는 “구리시 최초의 나눔리더에 가입하게 되어 기쁘고, 함께 참여해 준 해피엔딩 임직원들에게도 고맙다고 인사하고 싶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나눔리더에 걸맞게 나눔 활동 및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향후 포부를 밝혔다.

안승남 시장은 “나눔리더는 평소에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더불어 살아가려는 애향심이 있어야 가능하다”면서, “앞으로 박 대표와 같은 훌륭한 나눔리더들이 릴레이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구리=이화우기자 l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