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오이도박물관 ‘문 활짝’… 市 최초 공립 박물관
시흥오이도박물관 ‘문 활짝’… 市 최초 공립 박물관
  • 김원규 기자
  • 승인 2019.07.30 20:08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의 최초 공립박물관인 시흥오이도박물관(박물관)이 오는 30일 문을 연다.

시흥시는 박물관 건립에 국·도비와 시비 등 208억 원을 투입해 지난 2016년 8월 착공, 지난해 7월 건축 준공 후 내부시설물 설치와 박물관 등록 등의 절차를 거쳐 개관하게 됐으며 기념행사는 다음 달 30일 진행될 예정이다.

오이도로 332에 위치한 박물관은 지상 3층, 지하 1층의 연면적 3천817㎡ 규모로 상설전시실, 어린이체험실, 수장고, 교육실, 카페테리아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3층의 상설전시실에서는 국내 최다 ‘극사실 인물모형’ 23개체가 전시돼 있으며, 신석기 생활사와 시흥의 문화유산코너에서는 오이도, 능곡동, 방산동 등의 시흥지역 출토 매장문화재도 만날 수 있다.

박물관 2층에는 9세 이하 어린이들을 위한 전용 체험실도 2층에 마련돼 있다. 어린이체험실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예약할 수 있다.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과 1월 1일, 추석 및 설 연휴이며, 운영시간(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까지로 관람료는 무료이고, 어린이체험실만 1천 원의 체험료를 받는다.

자세한 내용은 시흥오이도박물관 홈페이지(www.oidomuseum.siheu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시흥시청 관광과(031-310-3455)로 하면 된다.

/시흥=김원규기자 kw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