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민의 참여로 이뤄지는 숙의 민주주의
경기도민의 참여로 이뤄지는 숙의 민주주의
  • 안경환 기자
  • 승인 2019.11.19 20:27
  • 댓글 0
  •   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6~7일 수원컨벤션센터서 첫 ‘경기도민 정책축제’
토론·숙의 통해 의사 결정되는 행정 패러다임 전환 추진
정책토론회·토크콘서트·경기제안공모전 본선대회 등
19일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서남권 경기도 소통협치국장이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에 대한 실행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노경신기자 mono316@
19일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서남권 경기도 소통협치국장이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에 대한 실행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노경신기자 mono316@

 

경기도민이 직접 참여해 정책을 제안하고 결정하는 ‘숙의(熟議)민주주의 실현의 장’인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나의 경기도’가 다음달 6~7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경기도는 올해 처음 개최되는 이번 정책축제가 지속가능한 ‘주민참여와 소통의 장’이 되도록 해 토론과 숙의를 통해 의사가 결정되는 행정 패러다임으로의 전환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서남권 경기도 소통협치국장은 19일 도청에서 브리핑을 열어 이같은 내용의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나의 경기도’ 실행계획을 발표했다.

도민 정책축제는 개막식(비전선포식·콘서트) 및 폐막식(정책토론회 결과발표 등), 소통의 장(정책토론회, 우리이야기, 토크콘서트, 경진대회 등), 정책 홍보부스 등 부대행사로 꾸며질 예정이다.

특히 ‘경기도민의 참여로 이뤄지는 지속가능한 민주주의’라는 비전 아래 도민주도 네트워크 활성화, 지속가능한 정책참여 확산, 숙의민주주의 기반조성 등 ‘3대 전략’을 중심으로 펼쳐진다.

메인행사인 ‘소통의 장’은 ▲나의 목소리 ‘정책토론회’ ▲청년들의 우리이야기 ▲김제동과 함께 ‘나의 경기도’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19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대회 ▲시·군 열린토론회 경진대회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핵심 프로그램인 ‘나의 목소리 정책토론회’에는 500여명의 도민이 한 주제 당 30여명으로 나눠 16개 의제를 놓고 토론을 하게 된다. 앞서 도는 지난 8~9월 도민 공모를 통해 16개 토론의제를 선정했다.

또 ‘청년들의 우리이야기’에선 동두천 청년협의회 30여명이 참가해 ‘경기도민, 우리의 청년정책’을 주제로 이틀에 걸친 토론을 벌이게 된다. ‘김제동과 함께 나의 경기도’는 ‘너, 나, 우리들의 이야기’를 주제로 참가자와 함께 이야기를 나눠보는 토크콘서트로 꾸며진다.

이와 함께 ‘새로운 경기제안공모 2019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대회’에선 예선을 거쳐 선발된 7개팀이 경기도를 변화시킬 톡톡튀는 아이디어를 겨루게 된다.

도민 정책축제 관련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gg.go.kr/g-festival/)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 국장은 “올해 처음 시도되는 경기도민 정책축제가 도민참여 및 소통과 공감의 모범적 사례로 지속성장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