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모스 결별’ kt 위즈, 새 외국인 타자 알포드 영입

2022.05.26 11:33:42 11면

외국인 타자로 외야수 앤서니 알포드 영입
메이저리그 경험 갖춘 우투우타, 수준급 파워 강점

 

프로야구 kt 위즈는 헨리 라모스의 대체 선수로 외야수 앤서니 알포드(Anthony Alford, 28)를 총액 57만 7000달러에 영입했다고 26일 밝혔다.

 

현재 클리브랜드 가디언스 소속 우투우타 외야수인 알포드는 2012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3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알포드는 2017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통산 6시즌 동안 102경기에 출전해 타율 0.209, 8홈런, 20타점, 11도루를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562경기, 타율 0.268, 53홈런, 233타점, 125도루다.

 

나도현 kt 위즈 단장은 “알포드는 선천적인 파워를 갖춘 외야수로, 강한 타구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 강한 어깨와 수비를 압박할 수 있는 주력도 강점이다. 좋은 에너지로 팀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길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로써 kt는 헨리 라모스와 결별하게 됐다. 올 시즌 18경기에 출전해 타율 0.250(72타수 18안타) 3홈런, 11타점을 기록한 라모스는 지난달 발가락 골절 부상을 입은 뒤 6월 복귀가 예상됐지만, kt는 길어진 공백 탓에 끝내 새 선수 영입으로 선회했다.

 

부상으로 인해 kt는 올 시즌 도중 외국인 선수 두 명을 교체하는 등 선수단 변화를 꾀하고 있다.

 

kt는 윌리엄 쿠에바스가 팔꿈치 부상으로 결장이 길어지자 지난 18일 새로운 외국인 투수 웨스 벤자민을 영입한 바 있다.

 

[ 경기신문 = 김세영 기자 ]

김세영 기자 youngbird@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세환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