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덕원과 즐기는 11시 티타임
윤덕원과 즐기는 11시 티타임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01.10 20:17
  • 댓글 0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7일 화성 누림아트홀 11시 콘서트
첫 게스트 싱어송라이터 이지형
18일까지 예매시 30% 할인

 

지난해 브로콜리너마저의 윤덕원이 메인 아티스트로 나서며 매회 매진을 기록한 화성 누림아트홀의 11시 콘서트 ‘오전의 티타임, 꽃말은 감성’이 시즌2로 관객들을 찾아온다.

매주 수요일 오전, 가볍게 즐길 수 있는 11시 콘서트는 무대 위에서 아티스트와 관객이 마주앉아 가까이에서 호흡하고 즐길 수 있는 하우스 콘서트이다.

‘오전의 티타임, 꽃말은 감성 시즌2’는 2019년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마다 개최되며, 오는 2월 27일 시즌2의 첫 번째 게스트인 싱어송라이터 이지형이 ‘봄의 기적을 꿈꾸며 만나는 음악의 온기’라는 주제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싱어송라이터 윤덕원은 밴드 ‘브로콜리너마저’에서 작사·작곡·보컬을 맡고 있으며, 2014년 첫 디지털 싱글 ‘흐린 길’, ‘비겁맨’을 시작으로 밴드활동과 솔로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2015년 세종문화회관 M시어터 단독공연을 시작으로 윤덕원 소극장라이브 ‘흐린 길’ 시리즈를 진행해 큰 사랑을 받았으며,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꾸준한 방송 활동을 이어온 그는 현재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의 고정게스트, FM ‘인생라디오’의 진행자를 맡고 있다.

2019년의 첫무대를 여는 게스트 이지형은 대중들에게 토이 6집의 수록곡 ‘뜨거운 안녕’의 객원 보컬로 잘 알려져 있다. 1990년대 중반 록 밴드 ‘위퍼’의 멤버로 오랜 활동을 했으며, 2006년 솔로 앨범 ‘Radio Dayz’를 발표한 후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새롭게 펼쳐나가고 있다.

최근 힘든 이별의 순간을 노래한 싱글 ‘STOP’을 발매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덕원과 이지형이 함께 꾸미는 누림아트홀 11시 콘서트 첫 번째 공연은 누림아트홀 홈페이지(art.hcf.or.kr) 또는 인터파크 티켓과 전화로 예매 가능하다.

전석 1만5천원으로 18일까지 조기예매시 30%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화성시문화재단 누림아트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 1899-3254로도 문의 가능하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