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DMZ 산불, 큰 불 잡고 살수 작업 중
연천 DMZ 산불, 큰 불 잡고 살수 작업 중
  • 김항수 기자
  • 승인 2019.03.10 18:58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 비무장지대(DMZ)에서 산불이 발생한지 이틀 만에 불길이 잡혔다.

10일 육군과 산림청 등에 따르면 지난 6일 늦은 오후 연천군 인근 DMZ에서 불길이 최초로 발견됐다.

군 당국은 산불이 북한지역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관계당국은 지난 7일 오전부터 본격적인 진화 작업을 시작해 이틀 만인 8일 오후 큰 불길을 잡은 상태로 전날에 이어 산림청 헬기 10대를 비롯해 소방장비와 인력이 총 동원됐다.

관계당국은 산림지형인 DMZ에서 불씨가 다시 살아날 가능성에 대비해 헬기와 살수차량을 철수하지 않고 계속 물을 뿌리고 있다.

군 관계자는 "작전지역의 특성상 정확한 산불 발생 시각과 규모는 현재로썬 다 공개하기 어렵다"며 "불씨가 다시 살아나지 않도록 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천=김항수기자 hangsoo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