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22.6℃
  • 구름조금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4.7℃
  • 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6.4℃
  • 울산 26.1℃
  • 구름조금광주 27.5℃
  • 흐림부산 26.7℃
  • 맑음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2.6℃
  • 구름조금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2.9℃
  • 맑음강진군 28.3℃
  • 구름많음경주시 25.1℃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수원역, 오전 6∼9시 도내 전철역 중 가장 혼잡

피크타임 때 1만여 명 이용
부천·송내·안양 등 뒤이어
양평·가평·남양주는 적어

도내 전철역 가운데 가장 혼잡한 곳은 하루 피크타임(오전 6~9시)에만 1만여명의 도민이 이용하는 수원역으로 나타났다.

반면, 시흥시 달월역은 이용객이 1일 10여명에 불과했다.

22일 최종환 경기도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파주1)에 따르면 수원역 첨두시간(오전 6∼9시, 피크타임) 하루 이용 승객은 2014년 1만133명, 2015년 9천62명으로 도내 전철역 가운데 이용객이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부천역이 2014년 8천383명, 2015년 8천247명으로 뒤를 이었고, 같은 지역 부천 송내역은 2014년 8천422명, 2015년 7천467명으로 3위를 차지했다.

수원역과 부천역을 포함해 첨두시간 혼잡도 상위 10개 역은 부천과 안양 등 특정 지역에 집중됐다.

도내 전철역 중 승객이 많은 10개 역은 ▲부천시 3곳(부천역·송내역·역곡역) ▲안양시 3곳(범계역·인덕원역·안양역) ▲성남시 2곳(야탑역·서현역) ▲수원시 1곳(수원역) ▲군포시 1곳(금정역)이다.

첨두시간 승객이 적은 하위 10개 역은 ▲양평군 3곳(신원역·원덕역·오빈역) ▲가평군 2곳(상천역·대성리역) ▲남양주시 2곳(팔당역·운길산역) ▲시흥시 1곳(달월역) ▲구리시 1곳(갈매역) ▲고양시 1곳(곡산역)이다.

이 가운데 시흥시 달월역은 1일 첨두시간 이용승객이 2014년 4명, 2015년 17명 등에 그쳤다.

최 의원은 “첨두시간 이용승객이 많은 전철역의 경우 버스로 갈아타는 비율도 상당히 높아 주변 교통혼잡도가 매우 높은 상황”이라며 “경기도 교통정책을 현장실태에 맞춰 효율적으로 수립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홍성민기자 hs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