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22.1℃
  • 구름조금강릉 19.8℃
  • 맑음서울 21.8℃
  • 맑음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5.9℃
  • 구름많음울산 21.4℃
  • 맑음광주 25.6℃
  • 구름조금부산 21.4℃
  • 맑음고창 20.2℃
  • 맑음제주 18.0℃
  • 구름많음강화 16.3℃
  • 맑음보은 24.4℃
  • 맑음금산 24.9℃
  • 맑음강진군 23.9℃
  • 맑음경주시 23.5℃
  • 맑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경기과기원 ‘디바이스 메이커톤’ 막 내리다

무박 2일간 다양한 창작물 제작
미아방지 위치알림 서비스 개발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은 11~12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K-ICT 디바이스랩에서 ‘제2회 K-GLOBAL 디바이스 메이커톤’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메이킹(ma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인 메이커톤은 정해진 시간 동안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도출해 일상생활에 실용적인 디바이스 시제품을 제작하는 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20여명이 참가, 무박2일간 ▲행복 ▲창의 ▲소통 ▲안전·복지를 주제로 다양한 소재와 오픈소스 하드웨어를 활용해 창작물을 제작했다.

이를 통해 아이 옷에 칩을 부착, 아이가 미리 정해둔 공간을 벗어나면 블루투스 기능을 통해 부모에게 알림이 전달되는 ‘미아방지 스마트폰 위치 알림 서비스’가 개발됐다.

또 동작센서를 안경에 탑재, 프리젠테이션 상황에서 손짓만으로도 간단하게 다음 페이지를 보여줄 수 있는 ‘스마트 프리젠터 글라스’도 제작됐다.

대회에 참가한 깨알생각팀과 메이크4FUN팀의 작품으로 아이디어를 제품으로 구체화 한 것이다.

한 참가자는 “자신만의 아이디어와 노력으로 창업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는 이같은 대회가 더 생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K-ICT 디바이스랩은 스마트 디바이스 스타기업 육성 및 디바이스 한류(韓流) 창출을 목적으로 제품·사업화를 지원하는 디지털 공방으로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가 전담하고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이 운영하고 있다.

/안경환기자 j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