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9℃
  • 구름많음강릉 30.6℃
  • 흐림서울 25.7℃
  • 흐림대전 27.4℃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조금울산 30.0℃
  • 흐림광주 27.3℃
  • 부산 26.8℃
  • 흐림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31.0℃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1.0℃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교육도시 ‘포천’ 생활 속 독서문화 자리잡다

‘책 읽는 도시 선포·책잔치’열려
다독자 대상 표창·인증서 수여

 

최근 포천시가 신읍동 구절초길에서 ‘책 읽는 도시 포천! 도서관에서 미래의 꿈과 희망을 키우다’라는 주제로 ‘2018 책 읽는 도시 선포식 & 책잔치 한마당’를 개최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포천 거리아트 페스티벌과 통합 개최돼 볼거리와 체험거리가 풍성했다.

이날 선포식에서는 2017년 한 해 동안 책을 많이 읽은 다독자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시립도서관별 책을 많이 읽은 다독가족에게 인증패를 수여했다.

또 시민들의 추천도서 중 일반도서 부문에는 김윤나 작가의 ‘말그릇’을, 아동도서 부문에는 송미경 작가의 ‘돌 씹어먹는 아이’를 2018년 올해의 책으로 발표했다.

이어 김종천 포천시장과 청소년 대표가 함께 ‘책 읽는 도시 포천’을 선포했다.

김종천 시장은 개회사에서 “이번 선포식을 통해 시민들이 책을 많이 읽을 수 있는 시책을 다양하게 펼치도록 하겠다”며 “선포식을 계기로 생활 속 독서문화가 확산되어 시 곳곳에서 책 읽는 소리가 널리 퍼지고 명실상부한 최고의 교육 도시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책잔치한마당 행사에서는 책 읽는 도시 포천 기획전시, 지식인의 서재, 직업에 관한 도서 전시 등 책을 주제로 한 특별 전시코너가 마련됐으며, ㈔어린이도서연구회 포천지회 등 평생학습 동아리와 포천시 육아종합지원센터가 다양한 체험활동을 준비해 어린이들의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선포식을 통해 독서에 대한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한 도시 한 책사업 등 앞으로 시민 독서율 향상을 위한 시책을 많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포천=안재권기자 ajk8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