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맑음동두천 24.4℃
  • 맑음강릉 23.3℃
  • 맑음서울 25.0℃
  • 흐림대전 20.7℃
  • 흐림대구 21.4℃
  • 흐림울산 21.3℃
  • 흐림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3.6℃
  • 흐림고창 20.8℃
  • 흐림제주 21.2℃
  • 구름조금강화 24.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21.9℃
  • 흐림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이재명에게 도정 수행 기회를” 전해철, 대법원에 탄원서 제출

더불어민주당 전해철(안산 상록갑) 의원이 최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처를 요구하는 탄원서를 대법원에 제출했다.

10일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전 의원은 탄원서를 통해 “이 지사가 경기도민의 기대와 바람에 부응하고, 경기도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기회를 부여해주시길 청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 지사는 경기도에 반드시 필요한 정치인”이라며 “강한 추진력과 탁월한 역량을 가진 행정가로 경기도민들의 지지와 호응을 받으며 더 살기 좋은 경기도에 대한 기대를 갖게 해줬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민주당 경기지사 후보 경선에서 이 지사와 경쟁했던 전 의원이 탄원서를 제출한 것은 총선을 앞두고 민주당의 ‘원팀 정신’을 확고히 하겠다는 메시지로 읽힌다.

친문(친문재인) 핵심인 전 의원이 비문(비문재인) 대표주자 이 지사와의 갈등설을 지우면 양측 지지자들 사이의 치열한 신경전을 진화할 수 있다는 생각도 깔린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달 28일에는 친문 핵심인 양정철 민주연구원장과 김경수 경남지사가 이 지사와 회동, 당 안팎에 원팀 메시지를 보낸 바 있다.

/정영선기자 ys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