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흐림동두천 25.6℃
  • 구름조금강릉 30.8℃
  • 구름많음서울 27.1℃
  • 흐림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31.0℃
  • 구름많음울산 28.5℃
  • 구름조금광주 27.1℃
  • 구름조금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30.1℃
  • 흐림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많음금산 27.9℃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이재명 “헌신은 헌신, 책임은 책임”… ‘나눔의집’ 특별조사

법률 미이행 사실 등 발견
“경찰과도 협조 체계 구축
정확한 진상 규명할 것”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최근 논란이 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거주시설인 ‘나눔의 집’에 대해 특별수사팀을 구성해 진상을 정확히 규명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헌신은 존중하되 책임은 분명하게’라는 글을 통해 최근 도에서 나눔의집에 대한 특별점검을 착수한 결과 법률 미이행 사실 등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증축공사 시 나라장터가 아닌 자체 홈페이지를 통해 입찰을 한 점, 공고일자를 연월 단위로만 기재한 점 등을 지적하고, 이어 출근내역이 없는 산하기관 직원에게 급여를 지급한 점, 후원금을 시설공사나 토지취득에 지출한 점 등에 대해 문제로 지적했다.

한편 논란이 된 노인학대와 관련해서는 “노인보호전문기관에 자문한 결과 잠재적 사례라는 판정이 내려졌다”고 밝히고 “경기도 특사경으로 특별수사팀을 만들어 수사에 착수하는 한편, 경찰과도 협조체계를 구축해 진상을 정확히 규명하고 상응하는 책임을 엄정하게 묻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지사는 “한가지 지적하고 싶은 바는 ‘책임은 책임이고 헌신은 헌신’이라는 것”이라며 “누구도 선뜻 나서지 않을 때 나눔의집이 피해 할머님들을 위해 선도적인 노력을 해온 점은 충분히 존중되어야 한다. 일부 과오들로 인해 그 대의와 헌신까지 부정되거나 폄훼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전했다./안직수기자 jsah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