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8.1℃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7.8℃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6.4℃
  • 흐림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동두천시, 외국인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브리핑 실시

 

동두천시에서 외국인 근로자 84명이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비상이 걸렸다.

 

이에 동두천시가 시청 소회의실에서 코로나19 관련 언론브리핑을 가졌다.

 

2일 시에 따르면 지역 내 외국인 근로자들 중 이날 0시 기준 84명의 외국인 근로자들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내국인 4명도 추가 확진됐다.

 

동두천시는 설 이후 외국인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달 18일부터 동두천시 등록 외국인 3966명에게 검사를 촉구하는 안내문을 발송하고, 임시선별진료소에서 등록 외국인 전체를 대상으로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그 결과 코로나19 발생 이후 2월 28일까지 171명의 확진자 중 54명이 외국인이었며, 이후 84명의 외국인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해 2일 현재 확진자 259명 중 138명이 외국인이다.

 

외국인 확진자의 대부분은 무증상으로 선제검사를 통해 확인된 것이며, 거주지는 동두천시이나, 직장 등 주 생활권은 관외지역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시는 확진자에 대한 기초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확진자의 거주지 및 이동 동선을 파악하여 방역소독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외국인 자녀에 대해 어린이집 등원을 임시 중지하고, 교육청과 협의하여 관내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등원 및 개학을 3일까지 이틀간 연기하기로 했다.  

 

[ 경기신문/동두천 = 진양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