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많음강릉 23.8℃
  • 연무서울 29.6℃
  • 흐림대전 30.0℃
  • 흐림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4.0℃
  • 흐림고창 22.6℃
  • 박무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7.8℃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5.3℃
  • 흐림거제 24.3℃
기상청 제공

'폭탄선언' 빌 게이츠 "27년만 이혼…각자 새로운 삶 모색"

빌-멜린다 게이츠 부부 3일 트위터 통해 공동성명
"부부로서 더 이상 성장할 수 없다 판단…재단 일은 앞으로도 함께 노력할 것"
빌 게이츠 자산 140조…재산 분할 등에도 관심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인 빌 게이츠와 아내 멜린다 게이츠가 27년 동안의 결혼 생활을 끝내고 이혼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현지시각)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게이츠 부부는 트위터에 “우리는 많은 생각과 노력 끝에 결혼 생활을 끝내기로 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지난 27년 동안 아이 세 명을 훌륭하게 키워냈고 전 세계 사람들이 보다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는 재단을 설립했다"며 “앞으로도(이혼 후에도) 재단의 사명을 이루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렇지만 부부로서는 더 이상 성장할 수 없다고 판단했고, 각자 새로운 삶을 모색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1987년 MS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1994년 하와이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부부는 2000년부터 전 세계 보건 시스템 지원과 빈곤 퇴치를 위한 자선단체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을 설립하고 운영해왔다.

 

이혼을 결정함에 따라 천문학적 자산을 보유한 빌 게이츠의 재산이 어떻게 분할될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빌 게이츠는 포브스 기준 세계 4대 부호에 올라있다. 재산은 1240억 달러(약 139조 원)으로 전해진다. 또 그는 260억 달러(약 29조 원) 상당의 마이크로소프트의 주식 1.37%도 보유하고 있다.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아직까지 재산 분할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것이 없다.

 

 

다만 이들 부부는 재산의 대부분을 기부하겠다고 밝혀왔다.

 

지난 2010년 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과 함께 ‘기빙 플레지(Giving Pledge)’를 설립했다. 기빙 플레지는 전 세계의 부호들에게 사회 환원을 촉구하는 단체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도 한국인 첫 가입자가 돼 국내에서도 화제가 된 바 있다.

 

기빙 플레지에 가입하려면 1조 원 이상의 재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중 절반 이상을 사회에 환원하기로 약속해야 한다.

 

게이츠 부부의 이혼 결정 소식에 외신들은 놀란 반응이다.

 

블룸버그 통신은 "제프 베이조스와 매켄지 스콧 사이의 2019년 이혼 발표에 이어 최근 몇 년 새 세계 최상위 부호들 사이에서 일어난 두 번째 결별 폭탄선언"이라고 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