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4.0℃
  • 대전 25.3℃
  • 흐림대구 24.4℃
  • 구름많음울산 24.1℃
  • 흐림광주 24.7℃
  • 흐림부산 24.3℃
  • 흐림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6.8℃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박성제 MBC 사장 대국민 사과 “올림픽 정신 훼손한 방송…책임지고 쇄신하겠다”

 

박성제 MBC 사장이 도쿄올림픽 중계 도중 벌어진 방송 사고에 대해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대국민 사과했다.

 

박성제 사장은 26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 세계적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난 상황에서 지구인의 우정과 연대, 화합이라는 올림픽 정신을 훼손하는 방송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신중하지 못한 방송, 참가국에 대한 배려가 결여된 방송으로 마음의 상처를 입은 해당 국가 국민들과 실망하신 시청자들께 MBC 콘텐츠 최고 책임자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고개 숙여 인사했다.

 

박 사장은 지난 주말이 MBC 사장 취임 후 가장 고통스럽고 참담한 시간이었다고 말을 이었다. 덧붙여 “특정 몇몇의 제작진을 징계 내리는 것만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사건이기도 했다. 철저하게 원인을 파악하고 책임도 반드시 지게 하겠다”며 대대적인 쇄신 작업에 나설 것을 약속했다.

 

또 “스포츠뿐만 아니라 모든 콘텐츠 제작 때 인류 보편적 가치와 문화적 다양성을 존중하고 인권과 성평등 인식을 중요시하는 전사적 의식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 공영방송의 공적 책무를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MBC는 지난 23일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중계하면서 우크라이나 선수단 입장 시 그래픽에 체르노빌 원전 사고 사진을 삽입했다. 1986년 4월 26일 발생한 체르노빌 원전 사고는 공식 사망자만 3500명이고, 피해자가 40만 명인 20세기 최악의 원전 참사이다.

 

또 아이티 선수단 입장 때는 폭동 사진을 첨부해 브넬 모이즈 아이티 대통령 암살을 언급, 엘살바도르 선수단을 소개하는 자료 화면에는 비트코인을 언급하는 등 부적절한 화면으로 물의를 빚었다.

 

시청자들의 비판이 쏟아지자, 결국 MBC는 중계방송 말미 아나운서를 통해 “개회식 중계방송에서 우크라이나, 아이티 등 국가 소개시 부적절한 사진이 사용됐다. 우크라이나를 비롯한 해당 국가와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다음 날 한국어와 영어로 공식 사과문을 냈지만 국내뿐만 아니라 외신에까지 해당 논란이 소개되면서 국제적으로 비판받았다.

 

또한 25일 남자 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한국과 루마니아 간 경기를 중계하면서 자책골을 기록한 상대 팀의 마리우스 마린 선수를 겨냥, 중간 광고 중 화면 상단에 ‘고마워요 마린’이라는 자막을 사용해 또 한번 논란을 일으켰다.

 

박성제 사장은 “우크라이나와 루마니아 대사관에 오늘 오전 사과를 했다. 다시 한 번 해당 국가인들과 관계자들에게 사과한다. 외신 기자들에게도 사과문과 영상을 전하겠다”고 입장을 표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