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2.4℃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3.7℃
  • 대전 24.3℃
  • 흐림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3.6℃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3.7℃
  • 흐림제주 25.7℃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3.5℃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수도권 찜통 더위 지속…폭염에 습도까지 높아

 

31일 토요일 수도권 날씨는 비온 뒤 습도가 높아진 상태에서 폭염이 이어지면서, 체감온도가 높은 찜통더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발해만에서 북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서울·경기내륙에는 현재 비가 내리고 있는 곳이 있고, 경기동부를 중심으로 오전 10시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5~30㎜다.

 

비로 인해 수도권은 일부 지역은 기온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나, 습도가 높아진 상황에서 낮최고기온 또한 35도 내외로 오르면서 체감온도가 높아져 무덥겠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3도, 인천 31도, 수원 34도 등 31~35도가 되겠다.
 

현재 수도권 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상황이다. 경기남동부(성남, 광주, 양평, 여주, 이천, 용인, 안성)는 폭염경보가, 서울·인천(인천, 강화)과 이외 경기도 지역에는 폭염주의보가 발령됐다.

기상청은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가장 무더운 시간인 12~17시 사이 야외 활동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