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맑음동두천 23.7℃
  • 맑음강릉 23.0℃
  • 구름조금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4.6℃
  • 구름많음대구 23.0℃
  • 구름조금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3.1℃
  • 구름조금제주 24.0℃
  • 맑음강화 23.2℃
  • 구름조금보은 20.5℃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3.1℃
  • 구름조금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나쁜 거짓말쟁이, 넌 우리 반 학생 아냐"…'막말' 초등교사 경찰 입건

 

10살 제자를 수업에서 배제하고 친구들 앞에서 망신을 주는 등 정서적으로 학대한 30대 초등학교 교사가 경찰에 입건됐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광명의 한 초등학교 교사 A(30대)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6월 자신의 반 학생인 B(10)군을 교실에 혼자 남겨둔 채 다른 교실에서 수업을 하고, 다른 학생들 앞에서 ‘B군은 거짓말쟁이에 나쁜 어린이’, ‘넌 이제 우리 반 학생이 아니다’라고 말하는 등 망신을 준 혐의를 받고 있다.

 

B군의 부모는 새 학기가 시작된 후 B군이 불안 증세를 보이자 주머니에 녹음기를 넣고 등교시켜 A씨의 학대 정황을 파악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훈육 차원에서 한 말이며 학대 의도는 없었다”는 취지로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사실을 파악한 학교 측은 B군의 담임교사를 교체했으며, A씨는 현재 다른 학급을 지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동보호전문기관이 A씨의 발언을 두고 ‘정서적인 아동학대’라는 판단을 내렸다”면서 “이 밖에도 교권보호위원회 의견서 등 관련 자료 등을 검토하며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