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7.3℃
  • 서울 24.4℃
  • 대전 25.2℃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조금울산 25.9℃
  • 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5.5℃
  • 제주 27.3℃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조금강진군 24.6℃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김종인 민주당 인천 서구청장 후보, 서구 투기과열지구 해체 촉구 결의

[선택 6.1, 仁川의 미래]
김 후보, “당선 즉시 국토부에 해제 요청서 보내겠다”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인천 서구청장·시·구의원 후보가 25일 캠프 사무실에서 국토교통부에 인천 서구에 대한 ‘투기과열지구 해제’를 촉구했다.

 

이날 결의대회에서는 국회 국토교통위 소속 김교흥·신동근 국회의원, 정종혁·전재운·최병은·임동주·이순학·김명주 인천시의원 후보, 김원진·정태완·서지영·정영신·고선희·한승일·송이·김춘수·백슬기·이영철·김남원·송승환·심우창 서구의원 후보가 참석했다.

 

이들은 서구 투기과열지구 해제 촉구 결의안에서 “미분양의 무덤이라고 불리던 청라국제도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약 1년 간 미분양 관리 지역이었던 검단신도시는 2020년 6월19일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됐으나 이는 서구의 부동산 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 참사”라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 인천서구에 무리하게 지정된 투기과열지구는 다주택자의 주택처분과 실소유자의 주택구입에 심각한 장애물이 되고 있다”며 “부동산 시장기능의 효율을 떨어트리는 것은 물론 건전한 거래를 통한 주택의 공급까지 막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종인 후보는 “서구청장에 당선되면 취임 즉시 주택법 63조 7항에 따라 국토부에 해제 요청서 보내겠다”며 “윤석열 정부와 국토교통부는 서구에 불합리하게 지정된 투기과열지구를 조속히 해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정민교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