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30.9℃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조금서울 31.8℃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29.3℃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7.8℃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8.9℃
  • 구름조금보은 29.2℃
  • 구름많음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9.8℃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성남시, 백현마이스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공정성·평가 절차 문제 없어

성남도개공, 지난달 30일 평가위원 명단·평가표·의견서 홈페이지 공개
의혹 제기 측 수사 의뢰 시, 성남시 적극 수사 협조

 

성남시 백현마이스 도시개발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과정에서 평가위원 명단 사전 유출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성남시가 문제가 없다는 결론을 내렸다. 다만 의혹 제기 측에서 수사의뢰를 한다면 적극 수사를 협조키로 했다.

 

4일 성남시 등에 따르면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지난달 25일 외부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선정위원회에서 메리츠증권 컨소시엄을 우선 협상자로 선정했다.


총 사업비 2조7000억 원대의 백현마이스 도시개발사업은 분당구 정자동 1번지 일대 20만6350㎡ 부지에 전시, 회의, 관광 등 복합단지를 조성하는 것으로 2025년 착공해 2028년 하반기 완공 계획이다.

 

우선협상대상자에서 탈락한 한화 컨소시시엄 측은 심사 이틀을 앞둔 지난달 23일 심사위원 예비명단이 사전 유출됐다며 문제를 제기한데 이어 30일 ‘명단유출 관련 조사 및 수사의뢰 요청서’를 성남시에 제출했다.

 

이들은 평가위원 모집과정부터 예비후보 선정 및 유출 의혹, 심사과정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의 공정성 문제를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성남시는 감사부서를 통해 경위파악에 들어갔고 평가위원 선정 및 평가 절자에서 문제점을 찾을 수 없었다는 결론을 내렸다.

 

시는 지난해 9월 민간전문가를 포함한 각 부서가 포함된 TF를 구성해 공정하고 투명, 정직한 사업추진 방침을 지시했으며 성남도시개발공사도 평가위원 및 평가표, 의견서 등을 홈페이지에 공지하는 등 공정성 등을 담보했다고 보고 있다.

 

신상진 시장은 "지금까지 보고 받은 내용을 근거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과정에서 공정성과 평가 절자에 문제가 없다"며 "의혹 제기 측에서 수사의뢰를 한다면 적극적으로 수사에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