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7.2℃
  • 맑음서울 5.6℃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5.3℃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7.8℃
  • 맑음부산 10.6℃
  • 구름조금고창 4.0℃
  • 맑음제주 13.0℃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0.7℃
  • 구름조금금산 0.9℃
  • 맑음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3.8℃
  • 구름조금거제 9.9℃
기상청 제공

경기도 올 상반기 가스사고 전국 1위

2005년 18건 작년 20건 매년 급증… 사망자는 작년과 동일

도내 올 상반기 가스사고건수가 전국 중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가 2일 발표한 ‘상반기 가스사고 발생현황’에 따르면 도내 가스사고는 2003년 20건, 2004년 15건으로 감소했다가 2005년 18건 상승에 이어 지난해 20건, 올 상반기만 18건으로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 지역별로는 경기 18건, 서울 9건, 경북·충남 5건 등의 순이였다.

인명피해 중 사망은 2003년 15명에서 2004년 24명으로 증가했다가 2005년 16명, 2006년 10명으로 감소했고 올 상반기 5명으로 전년동기간과 동일했다.

부상은 2003년 164명에서 2004년 157명 감소를 지나 2005년 195명으로 증가했고 2006년 190명 감소에 이어 올 상반기에만 90명으로 나타났다.

가스별 사고로는 LPG 43건으로 가장많았고 도시가스 9건, 고압가스 6건 순으로 나타났으며 원인별로는 사용자취급부주의 22건, 공급자취급부주의·시설미비 9건, 제품노후 7건, 타공사 5건 순으로 집계됐다.

형태별 사고는 총 58건으로 화재 23건, 폭발 20건, 누출·파열 각 6건, 중독 2건, 산소결핍 1건 등 순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