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18.2℃
  • 흐림서울 20.4℃
  • 흐림대전 19.0℃
  • 흐림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8.8℃
  • 박무제주 19.9℃
  • 흐림강화 19.4℃
  • 맑음보은 17.9℃
  • 흐림금산 17.6℃
  • 구름많음강진군 18.9℃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8.5℃
기상청 제공

[인터뷰]복진덕 수원가구거리연합회장

조형물·태양광 가로등 등 설치
대·내외적 상징성도 확보될 것
활성화 위해선 시민 관심 절실

 

“40년이 넘게 오로지 ‘가구’ 하나만 생각하며 살아오고 있습니다.”

최근 ‘제3회 수원가구거리 대축제’와 ‘헌가구 리폼축제’룰 성황리에 마무리한 복진덕(62·사진) 수원가구거리연합회 회장.

19살때 충남 아산에서 무작정 서울로 상경해 서울 미아리의 한 가구 판매점에서 일을 시작하면서 복 회장과 가구와의 인연이 시작됐다.

현재 53개의 국내·외 대표 브랜드가 자리잡고 있는 수원 가구거리는 지난 2010년 수원과 인근지역 시민들에게 보다 적극적으로 알리고자 ‘제1회 가구거리축제’를 개최하고, 올해 10월 수원시 및 인접 도시까지 수원 가구거리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제3회 수원가구거리 가구대축제’ 및 자원을 재활용하기 위한 ‘헌가구 리폼축제’를 열었다.

복 회장은 “수원 가구거리는 수원시청 인근의 대로변 양 옆으로 자리잡고 있어 수원 시민은 물론 인근 지역에 살고있는 주민들까지 누구나 쉽게 찾을수 있는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다”며 “지난 2010년 경기도 가구특화거리로 지정, 전통시장 상인회 가입 등 중소기업청과 시로부터 가구거리 활성화 및 홍보를 위한 예산을 아낌없이 지원 받으면서 가구축제를 성황리에 마칠수 있었다”고 전했다.

항상 최선을 다하며 늘 새로운 사업을 통해 다양한 변화를 시도하고 있는 복 회장은 “올해 9억원의 예산을 들여 조형물 및 태양광 가로등을 설치하는 등 거리 상징물을 만들어 특화된 가구거리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테마가 있는 가구거리 조성계획’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 이같은 사업을 통해 수원 가구거리를 상징하는 조형물 및 가구거리 주변 버스 승강장 리모델링, 벤치를 이용한 쉼터 제공, 신규로 제작한 가로등 등이 설치되면 특화된 거리 조성 및 거리의 공공디자인을 통한 공간적 파급효과와 대내 외적인 상징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복진덕 회장은 “수원의 명물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수원 가구거리의 활성화와 지역발전을 위해선 수원시민의 도움이 가장 절실하다”며 “수원 가구거리를 찾아 주시는 모든 시민들이 즐겁고, 편안한 쇼핑을 즐기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