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9.1℃
  • 연무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5.1℃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3.8℃
  • 흐림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4.1℃
  • 흐림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6.3℃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수원화성 옛길따라 웃음꽃 만발

 

 

제10회 수원화성돌기

경기신문주최로 올해로 열번째로 열리는 수원화성돌기. 성곽 곳곳에 뭉근하게 우려낸 정조의 ‘얼’과 ‘효심’ 등이 머리 끝부터 다리까지 타고 내려와 오래도록 머무는 이 감동은 달리면서 절대 보고 느낄 수 없기 때문이다. 오로지 시간제한을 두지 않고 천천히 걸으며 둘러보고 만져봐야 온몸으로 오롯이 느낄 수 있다.

서장대에 올라 주변을 둘러보니 수원시내와 조화를 이루고 있는 장엄한 성곽의 위엄이 한층 돋보인다. 다시 장안문쪽으로 내려가 성곽을 따라 걸으니 개나리, 벚꽃, 매화 등이 화성에게 알록달록한 새 옷을 입히며 봄 소식을 전해준다. 그렇게 화성의 봄 단장을 구경하며 걷다보니 어느세 장안문에서 창룡문으로, 팔달문을 지나더니 시나브로 화서문에 닿아있다. 총 둘레길이 5.74Km안에 200여년을 유지해 온 우리들 생활 터전의 구수하고 진한 내음이 오롯이 전달돼 마음을 자극한다.

세계문화유산을 통해 민족의 얼을 느끼고 문화적 가치를 재조명한 이번 행사에는 1만6천여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가족, 친구와 함께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던 이번 화성돌기행사를 다시 한번 사진으로 느껴보자.

/특별취재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