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2.2℃
  • 구름많음강릉 5.2℃
  • 맑음서울 4.3℃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7.4℃
  • 구름많음울산 7.0℃
  • 맑음광주 6.9℃
  • 구름조금부산 7.9℃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5.1℃
  • 구름많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한국당 포천시장 후보 김종천 현 시장 공천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 상태
도당 공관위 “경쟁력 월등 판단”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자유한국당 김종천 포천시장이 26일 중앙당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포천시장 후보로 결정됐다.

한국당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날 6·13 지방선거에 나서는 포천시장 후보로 김종천 현 시장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서류와 면접심사, 여론조사 등 검증 절차를 진행해 공천 신청자들의 경쟁력을 심도있게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김 시장의 경쟁력이 타 후보자에 비해 월등하다고 판단됐다는 게 도당 공관위의 설명이다.

공관위 측은 “지난 24일 김 시장을 상대로 진상 파악을 위한 질의응답 등 감사 수준의 심사와 공소장·변호인 의견서 등을 포함한 여러 자료들과 함께 종합적으로 면밀하게 검토한 결과, 검찰의 기소는 경쟁 후보의 왜곡된 진술을 맹신하는 과오가 있는 등 사건의 실체적 진실에 부합하지 않는 불합리한 결정이었고, 제1야당에 대한 ‘정치탄압’적 성격이 짙다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어 “향후 재판과정에서 김 시장에 대한 무죄 선고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시장은 지난해 12월 초 소흘읍 송우리의 한 웨딩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포천지역 모 중·고교 동창회 송년의 밤 행사장에 참석해 기념품을 무상으로 제공한 혐의를 받아 지난달 18일 의정부지검에 기소됐다./김장선기자 kjs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