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7 (금)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19.9℃
  • 구름조금서울 23.6℃
  • 맑음대전 22.6℃
  • 구름많음대구 20.2℃
  • 맑음울산 17.8℃
  • 흐림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21.4℃
  • 구름조금제주 22.3℃
  • 맑음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0.3℃
  • 구름조금금산 20.1℃
  • 흐림강진군 21.5℃
  • 맑음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인천시, 설 명절 앞두고 축산물 안전성 감사 강화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육류 소비 최대 성수기인 설 명절을 앞두고 쇠고기, 돼지고기 등 축산물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오는 14일부터 3주간 축산물도매시장 조기 개장과 토요일 개장을 실시하고 늘어나는 물량에 대비, 안전성 검사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현재 축산물도매시장에는 연구원 소속 도축검사관 3명이 상시 주재하며 도축검사와 차단방역, 위생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지난해 인천지역 도축두수를 살펴보면 소 1만4천307두, 돼지 35만,274두로 하루 평균 소 59두, 돼지 1천436두이다.

그러나 민족 최대 명절인 설 성수기에는 하루 평균 소 120두, 돼지 1천800두 이상으로 도축물량이 급증하게 된다.

이에 시는 설 3주 전인 1월 14일부터 도매시장 개장 시간을 1시간 앞당긴 7시로 하고, 토요일에도 도축과 지육 경매를 실시하여 신선한 축산물의 수급과 유통에 차질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또 도축 물량이 늘어나는 만큼 식육에 대한 안전성검사도 더욱더 강화할 계획이다.

이밖에 출하 가축에 대해 생체검사 및 해체검사를 철저히 실시하여 인수공통감염병, 질병 이환축, 식용 부적합 식육 등을 전량 폐기하고, 항생제 잔류검사와 대장균, 살모넬라균 등 미생물검사도 확대 강화하는 등 부적합 식육 유통의 차단을 위해 관리감독을 강화한다.

시 이성모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설을 맞아 도축장의 연장 운영과 휴일 개장을 통해서 더욱 신선한 축산물을 공급하도록 하겠다”며, 아울러 “시민들께서 안심하고 드실 수 있도록 안전성 확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창우기자 p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