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5.6℃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7.7℃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6.8℃
  • 구름조금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2.9℃
  • 맑음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8.3℃
  • 구름조금거제 26.3℃
기상청 제공

박찬대 “5년간 시도교육청 고졸 채용 2% 불과”

 

 

 

전국 시도교육청에서 공무원 채용 중 고졸 출신을 선발한 비율은 2%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박찬대(더불어민주당·인천 연수갑) 의원이 교육부와 전국 시도교육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시도교육청별 고졸 채용 현황 및 최근 5년간 인사채용 현황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전국 시도교육청의 고졸채용 비율은 평균 2%대에 머물렀다.

연도별로는 2015년도 2.0%, 2016년도 2.2%, 2017년도 2.8%, 2018년도 3.2%, 2019년도 2.0%로, 해가 거듭할수록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으나 수치는 낮았다.

최근 5년간 각 시도교육청별 고졸 채용율을 평균으로 분류하면 서울 3.9%, 제주 3.6%, 전남 3.4%로 비교적 높았다.

이어 경기, 경북, 전북 2.9%, 강원 2.4% 순이었다.

세종(0/9%), 대구(0.6%)는 0%에 머물렀고 대전, 세종, 울산교육청은 2019년 단 한 명도 고졸 출신을 채용하지 않았다.

박 의원은 “청년들이 대학 중심의 학력 중시라는 사회적 풍조를 벗어나 다양한 성장경로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고졸취업이 더욱 확대돼야 한다”며 “고졸 취업을 책임지는 일선 교육청이 보다 적극적으로 고졸 채용에 앞장설 수 있도록 관계부처의 다양한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정영선기자 ys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