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0℃
  • 맑음강릉 25.0℃
  • 구름조금서울 24.7℃
  • 구름많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4.5℃
  • 맑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4.0℃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0.6℃
  • 구름조금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5.2℃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올해에도 안양의 ‘사랑의 온도’ 펄펄 끓기를…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범계역 광장에…목표액 9억
“희망 전하는 상징 되길 바라”

 

 

 

사랑의 온도탑이 마침내 안양에서도 펄펄 끓는다.

안양시가 연말연시를 앞둔 지난 9일 범계역 롯데백화점 광장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겸한 희망2020나눔캠페인을 전개한 것이다.

높이 8.1m인 ‘사랑의 온도탑’은 목표액인 9억 원을 100도로, 1%에 해당하는 900만 원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올라가는 온도계 모양의 구조물이다.

지난해 12월 안양에 설치됐던 ‘사랑의 온도탑’의 모금액은 목표치를 뛰어 넘는 9억5천200만 원을 기록해 105도에 달했다.

이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한 제막식에는 최대호 안양시장, 김선화 안양시의회 의장, 강학봉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 각계 인사 30여명이 참석, 기부금 전달과 카드섹션 퍼포먼스가 진행되며 행인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대호 시장은 “다가오는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아 소외된 이웃들과 사랑을 나누고 희망을 전하는 상징이 되길 바란다”며, 사랑의 온도 100도 달성을 소망했다.

/안양=장순철기자 js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