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18.3℃
  • 서울 18.2℃
  • 대전 19.1℃
  • 흐림대구 20.0℃
  • 울산 19.3℃
  • 구름조금광주 21.3℃
  • 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20.9℃
  • 흐림제주 23.5℃
  • 맑음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19.1℃
  • 구름조금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이학영의원, 금정역사 재건축 관련 협의

김상균 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주민들 불편 해소 방안 강구”

더불어민주당 이학영(군포시·국회 정무위원회) 국회의원은 지난 14일 국회에서 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과 금정역 복합환승센터 및 금정역사 재건축 관련 협의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금정역은 지난 1988년 영업을 시작해 2018년 이후 하루 평균 23만여 명이 이용하는 경기도에서 7번째로 이용인원이 많은 역이다. 그러나 시설이 노후하고 승강장, 대합실, 계단등이 비좁은 탓에 시민들의 민원이 끊이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이 의원은 “지난해부터 운영되고 있는 1호선 급행 전철에 이어 GTX-C 노선 개통, 역사 주변 아파트 입주가 시작되면서 금정역의 혼잡도는 더욱 심각해질 것”이라며 “금정역사 재건축은 최대한 신속하게, 그리고 현재 건축중인 아파트와 추진 예정인 복합환승센터 규모에 부합할 수 있도록 진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김상균 이사장은 “노후한 금정역 시설 개선 필요성에 대해서는 잘 알고 있다”며 “재건축 추진 과정에서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답했다.

이날 업무협의에는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홍재섭 군포시 건설교통국장, 이학영 의원실 성기황 보좌관 등이 참석했다. /군포=장순철기자 js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