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1℃
  • 흐림강릉 24.8℃
  • 구름많음서울 30.4℃
  • 대전 23.8℃
  • 흐림대구 22.3℃
  • 울산 20.7℃
  • 흐림광주 21.1℃
  • 부산 20.8℃
  • 흐림고창 22.1℃
  • 제주 21.3℃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2.3℃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미래차·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 등 신산업 한국 표준 만든다

기업 성장 지원 국민 삶 향상위해
정부 16개 부처청 합동으로 추진

K-방역 국제표준화 작업도 진행

정부는 미래차,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수소기술 등 신산업 분야 표준 집중 개발과 K-방역모델의 국제표준화 등 표준 혁신역량 강화를 위해 3천258억원을 투입한다.

국가표준심의회는 기업 성장을 지원하고 국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16개 부처청 합동으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을 수립·의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아울러 ‘K-방역모델’(검사·확진→역학·추적→격리·치료)이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국제 표준으로 인정받도록 관계부처가 합동 추진한다.

실시간 유전자 증폭기반 진단기범(RT-PCR), 자동차 이동형 선별진료소 등 18종이 국제표준 추진 대상이다.

올해 국가표준시행계획은 제4차 국가표준기본계획(2016∼2020)에 따른 12대 중점 과제 달성을 위해 올해는 작년보다 18% 증가한 3천258억원을 투자, 101개 세부과제를 추진한다.

우선 산업통상자원부는 2019년 국제표준화기구(ISO) 이사국 진출 성공을 토대로 미래차,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등 빅3, 수소기술 등 신산업 분야 표준을 집중적으로 개발하고 K-방역모델 등 국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표준화를 추진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G, 사물인터넷(IoT), 블록체인 등 첨단 ICT 분야 기술 표준화를 추진하고 기업의 ICT 표준화 역량 제고를 지원한다.

행정안전부는 효율적인 전자정부 표준 규정을 정비하고 민간활용 가능성이 큰 공공데이터 개방을 확대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인공지능(AI)·가상현실(VR) 등 첨단기술과 콘텐츠를 융합한 우수콘텐츠 창출과 국민의 문화향유 확대를 위한 문화기술 표준기반을 강화한다.

보건복지부는 보건·의료분야 검사·시험의 표준 관리체계를 강화하고 보건·의료정보 표준화를 통해 의료-IT융합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환경 분야 국가·국제표준 개발 활성화와 함께 미세먼지 측정 및 온실가스 검증 신뢰성 제고를 위한 표준화를 강화한다. 실시간 미세먼지 및 온실가스 관측자료 생산·분석·활용 통합시스템 구축 등 인프라를 지속해서 개선한다.

국토교통부는 물류비 절감 및 국가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지능형교통체계(ITS) 상호호환성과 연동성을 확보하고 물류 표준화를 추진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 의료기기 산업의 국제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스마트 헬스케어·융복합 제품 등 의료용 제품 표준화 활동을 강화한고, 조달청은 공공조달이 표준을 통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정부 입찰·계약과정에서의 인증 활용제도를 개선한다.

국가표준심의회 의장인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범부처 참여형 국가표준 운영체계’의 총괄기관으로서 표준화 업무 총괄·지원 기능과 부처청 간 표준 협업을 강화할 예정이다”며 “‘제5차 국가표준기본계획’을 수립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고 비대면 산업 활성화, 글로벌 가치사슬(GVC) 재편 등의 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국가 중장기 표준 전략을 수립하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오재우기자 asd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