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30.9℃
  • 흐림서울 28.9℃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31.7℃
  • 맑음울산 30.2℃
  • 구름조금광주 28.9℃
  • 맑음부산 27.6℃
  • 구름조금고창 28.6℃
  • 구름조금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9.8℃
  • 구름조금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0.3℃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퇴근길 차량 전봇대 사고자 구조한 영웅들

광주소방서 허남길 단장·이동훈 소방위·윤성현 소방교

광주소방서 소속 소방관 3명이 퇴근길에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신속한 구조활동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해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달 27일 오전 9시17분쯤 광주소방서 현장대응단 소속 허남길 현장대응단장, 이동훈 소방위는 야간 근무를 마치고 퇴근하던 중 여주시 산북면 한 내리막 커브길에서 앞 차량이 전봇대를 들이박는 사고를 목격했다.

이 사고로 전봇대가 쓰러지면서 차량이 고압선에 깔리게 되자 이들은 즉시 차에서 내려 사고 차량 내부를 확인했고, 운전석에 끼어있는 노인 1명을 발견했다.

이후 이들은 주변에 몰려든 시민들에게 119신고를 부탁하고, 뒤따라오던 윤성현 소방교(곤지암119안전센터)와 함께 피해자를 신속하게 차량 밖 안전한 곳으로 구조하는 데 성공했다.

피해자는 가슴통증을 호소했으나 다행히 의식과 호흡은 있는 상태였다. 이어 회복자세로 안정시킨 후 도착한 구급차에 안전하게 인계했다.

사고 당시 쓰러진 전봇대 고압선에서는 전기 스파크가 사방으로 튀어 이들의 발빠른 대응이 아니었다면 화재 및 감전사고로 이어질 뻔한 아찔한 순간이었다.

/광주=박광만기자 km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