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8.5℃
  • 서울 20.6℃
  • 흐림대전 19.1℃
  • 흐림대구 18.1℃
  • 구름많음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18.3℃
  • 구름많음부산 18.8℃
  • 흐림고창 18.7℃
  • 박무제주 20.0℃
  • 흐림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0℃
  • 흐림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19.0℃
  • 구름조금거제 18.0℃
기상청 제공

더사랑의 교회와 수원시의회 김영택 의원, 소! 확! 행!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이웃사랑 일지

 

 

 

코로나19가 장기화 조짐을 보이면서 많은 사람들이 우울감과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는 가운데 관련 보도와 문자 등도 점점 스트레스가 되어가는 상황 속에서 이웃을 위한 나눔 실천으로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생활 속에서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동’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곳이 있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광교에 위치한 ‘더사랑의 교회’가 그 주인공이다.

 

더사랑의 교회는 코로나19가 절정이었던 지난 3월 본격적으로 코로나19 극복을 바라는 마음으로 이웃을 위한 활동을 시작했다. 봉사활동은 교회 내 ‘이웃사랑부’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들의 봉사 활동은 ▲소상공인 방역봉사 ▲공공기관 등에 간식 및 방역물품 지원 ▲지역주민 지원 ▲기부금 전달 등 다양한 방법으로 이루어졌다.

 

◆지역사회 안전이 우선, 소상공인 방역 지원

 

우선 코로나19로 불경기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소상공인들이 자체적으로 진행하기엔 재정적으로 다소 부담이 되는 방역작업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역사회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것이기 때문이다.

 

전문 방역업체에 방역을 위탁하여 시민들이 자주 찾는 인근 식당, 카페, 약국, 미용실 등 총 37개 상가에 내부를 소독하고, 손잡이 등 접촉이 잦은 부분은 직접 알콜로 닦아 소독을 하기도 했다.

 

이러한 도움들은 상인들의 자발적인 음식기부로 이어지기도 했다. 선행을 전해들은 인근 상인 및 주민들이 전달한 각종 간식 등을 코로나19로 인한 격무로 고생하고 있는 수원시청, 유스호스텔 등 관련기관에 제공했다.

 

◆시민들의 안전에 기여하는 코로나19 대응기관에 감사

 

더사랑의 교회는 코로나19 대응 관련기관에 지속적으로 간식을 지원하고 아이들의 그림편지 등 주민들의 응원 메시지를 전달하며 격무에 시달리는 관계자들을 위로했다.

 

이지함 부목사는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모든 분들을 도와드리고 싶지만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있어 최일선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는 공공기관,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와 보건소, 사회복지기관 등에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전달하고 응원하여 시민들의 안전에 기여하고자 봉사를 시작하게 됐다”며 “조금만 더 힘을 내달라”고 밝혔다.

 

◆봉사활동의 가교역할, 김영택 시의원

 

이러한 활동들은 김영택(더불어민주당, 광교1·2동) 시의원의 가교역할도 한몫했다. 더사랑의 교회 성도인 김 의원으로부터 현장에서 일하는 공직자와 관련 의료진들의 노고를 전해 들었던 것이 계기가 되었던 것이다.

 

김영택 시의원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이어지는 끝없는 이웃사랑 활동에 감사할 따름이다. 사회적으로 거리를 두어야 하는 상황이지만 이러한 훈훈한 마음들이 모여 시민들의 마음의 거리는 더 좁혀지는 것 같다”며 교회측 활동에 감사함을 표했다.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으로 안전한 현장업무에 도움

 

마스크가 부족해 구하기 힘들었던 지난 3월에는 광교2동 행정복지센터(KF94 마스크 210여개와 방역복 2박스, 대용량 손소독제 30개)와 광교1동 행정복지센터(방역복 2박스), 수원시청과 영통구청(방역복·방역화 2박스씩)에 시민들을 위한 방역활동에 도움이 되고자 마스크와 방역관련 물품을 전달하여 현장의 안전한 업무를 지원했다.

 

봉사활동을 주도한 이웃사랑부 외에도 교회내 성도들의 봉사활동도 이어졌다. 이들은 커피값을 아낀 돈을 십시일반으로 모아 손소독제를 직접 만들어 수원시에 전달하며, 특히 떨어진 마스크를 줍는 등 바이러스 접촉 우려가 높은 환경관리원과 관용차량 등에 사용해 달라는 뜻을 표현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영통구청, 광교종합사회복지관, 법조타운 소상공인까지 약 1,500여개의 손소독제 나눔을 실천했다.    

 

◆지역주민과 학생들을 위한 물품 전달

 

더사랑의 교회는 지역주민들에 대한 직접적인 지원도 함께 했다. 

 

광교2동의 취약계층 100가구에 반찬(200만원 상당)과 필터교체형 면마스크 100개·필터 1천개를 전달했으며, 인근 주택과 상가 등 고령자를 포함한 지역주민들에게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을 전달했다.

 

이 밖에도 지역사회에 코로나19로 힘든 시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기부금(500만원)을 전달하기도 했으며, 향후 본격적인 등교를 앞두고 있는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이의중학교를 시작으로 인근 학교에도 손소독제를 전달할 계획이다.

 

지난 3일 이의중학교 손소독제 전달식에 함께 참여한 김영택 시의원은 “이러한 선한 영향력이 릴레이로 이어져 코로나19를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교회의 한 관계자는 “현재 산발적인 집단감염이 일어남에 따라 온라인으로 예배를 보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일상을 되찾을 수 있을 때까지 봉사활동을 이어나가면서 작게나마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활동 소감을 전했다./박건기자 90vir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