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30.9℃
  • 흐림서울 28.9℃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31.7℃
  • 맑음울산 30.2℃
  • 구름조금광주 28.9℃
  • 맑음부산 27.6℃
  • 구름조금고창 28.6℃
  • 구름조금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9.8℃
  • 구름조금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0.3℃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인천시, 검단산단 일대 교통혼잡 해소한다

9일 검단산단~안동포사거리 간 도로확장공사 착공

 

극심한 혼잡이 빚어지고 있는 검단산업단지 일대 교통난이 해소될 전망이다.


인천시는 9일 박남춘 시장과 신동근 국회의원, 이재현 서구청장, 기업 관계자 및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검단산업단지~안동포사거리 간 도로확장 공사 착공식을 개최했다.


총 길이 2.94km에 기존 4차로를 왕복 8차로로 확장하는 이 사업에 시는 667억 원을 투입, 공기를 최대한 줄여 당초 완공예정인 2023년 4월에 앞서 조기 개통할 예정이다. 공사가 마무리되면 현재 하루 평균 3만800여 대인 원당대로 검단산단교차로~안동포사거리 구간의 차량대수가 크게 늘어나도 평균 통행속도가 종전과 같이 유지되고 서비스수준도 향상돼 검단지역 교통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안동포사거리는 검단, 강화, 서구를 통행하는 교통 요충지로 검단산업단지를 통행하는 중·대형 물류수송차량 등이 뒤섞여 출퇴근시간대 뿐 아니라 평상시에도 극심한 교통 혼잡이 빚어지기 일쑤였다. 이에 따라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물류비용이 크게 늘어나고 주민들의 통행에도 불편이 많아 주변도로 확충을 요구하는 민원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시는 신도시 등 각종 개발사업과 산업단지 등 물류시설 건설공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검단지역에 모두 1조1천72억 원을 들여 2023년까지 14개의 도로를 개설하고 검단산업단지와 검단IC를 연결하는 도로는 내년 상반기 중 조기 개통할 계획이다.


박남춘 시장은 착공식에서 “인천시는 검단지역 교통불편 해소와 검단산업단지의 물류비용 절감 등 서북부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이인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