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5 (토)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7.5℃
  • 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31.9℃
  • 구름많음대구 35.2℃
  • 구름많음울산 35.1℃
  • 맑음광주 32.6℃
  • 구름많음부산 30.4℃
  • 맑음고창 31.8℃
  • 구름조금제주 32.3℃
  • 흐림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31.5℃
  • 구름많음금산 31.9℃
  • 맑음강진군 32.0℃
  • 구름많음경주시 35.3℃
  • 구름많음거제 28.9℃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확진 수원 유치원생 밀접접촉자 202명 모두 음성

수원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영통동 진아유치원 교직원과 원생 등 202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고 14일 밝혔다.

 

시 방역당국은 전날 진아유치원에 다니는 어린이(수원108번 확진자)가 확진되자 해당 유치원 교직원과 원생 등 205명에 대해 전수조사를 벌였다.

 

이 중 2020명의 검체를 채취, 검사했고 개인 사정상 조사에 응하지 못한 유치원 종사자 1명과 원생 2명은 이날 오전 영통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역학조사에서 50명만 밀접접촉자로 분류됐지만, 시방역당국이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유치원 종사자와 원생 모두에 대해 검사를 결정했다.

 

108번 확진자 부모는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며, 108번 확진자가 방문한 영통동 ‘자라다 남아미술학원’과 ‘망고 키즈카페’ 종사자 등 8명이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통보를 받았다. 증상이 발생할 경우 검사 예정이다.

 

108번 확진자인 유치원생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환자’로 12일 인후통 증상이 나타나 영통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13일 확진됐다.

 

시 방역당국이 공개한 동선을 보면 108번 확진자는 지난 10일 오전 9시부터 오후 2시 30분까지 진아유치원에 머문 뒤 같은 날 오후 4시 43분부터 오후 8시 12분까지 자라다 남아미술학원과 망고 키즈카페를 잇달아 방문했다.

 

확진자가 방문한 시설 3곳 모두 방역 소독을 마쳤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