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30.9℃
  • 흐림서울 28.9℃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31.7℃
  • 맑음울산 30.2℃
  • 구름조금광주 28.9℃
  • 맑음부산 27.6℃
  • 구름조금고창 28.6℃
  • 구름조금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9.8℃
  • 구름조금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0.3℃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수원시인권센터, 공공기관 성희롱·성폭력 직권조사 착수

수원시인권센터(센터)가 시 산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실태와 대응 시스템을 직권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조사 대상은 수원시가 출자, 출연한 기관, 기 공직유관단체 등 모두 11개 기관이다.

 

센터는 이들 공공기관에서 과거 발생한 성희롱·성폭력 사건과 처리 현황, 예방교육과 피해자 고충 상담창구 운영 등 예방 조치 이행 여부 등 전반적인 대응시스템을 조사한다.

 

조사 과정에서 인권침해 사실이 밝혀지거나 성희롱·성폭력 대응 시스템이 부족하다고 평가된 기관에는 제도 개선을 권고하고 맞춤형 컨설팅도 할 계획이다.

 

맞춤형 컨설팅은 자체 성희롱 예방지침을 마련하고, 고충처리시스템 구축 및 운영 자문,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지원,  사건 처리 지원 등을 다룬다.

 

센터는 해마다 인권침해 소지가 있는 정책·제도를 발굴해 시정을 권고하고 이행 사항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수원시인권센터 관계자는 “올해 부산과 서울에서 사회 유력 인사의 성 비위 사건이 발생한 것을 계기로 우리 시 산하기관이 성희롱·성폭력 사건을 제대로 처리했는지, 피해자 고충시스템은 제대로 가동됐는지를 점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수원시인권센터는 시정 수행과정에서 발생하는 각종 인권침해사항을 독립적으로 조사하기 위해 수원시가 만든 기관이다. 지난 2015년 5월 4일 시청 별관에 문을 열고 지난해 1월에는 기초지자체 최초로 ‘인권담당관’을 신설했다.

 

[ 경기신문 = 이주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