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5.8℃
  • 맑음서울 25.8℃
  • 구름조금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3.7℃
  • 맑음강화 25.2℃
  • 구름많음보은 24.6℃
  • 구름많음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5.6℃
  • 구름많음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부천 한 경찰 지구대 앞서 음주운전하다 순찰차 들이받아.. 경찰관 2명 부상

경찰 지구대 앞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중앙선을 넘어 맞은편 순찰차를 들이받은 40대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천오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 혐의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 23분쯤 부천시 오정구 삼정동 오정경찰서 모 지구대 앞 도로에서 술에 취해 승용차를 몰다가 중앙선을 침범해 맞은편에서 신호를 기다리던 순찰차와 충돌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고 충격으로 밀려난 순찰차는 뒤에 있던 승용차 2대와 시내버스 등 다른 차량 3대와 연이어 부딪혔다.

 

이 사고로 순찰차에 타고 있던 모 지구대 소속 B(47) 경위와 C(25) 순경 등 경찰관 2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적발 당시 A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84%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 경기신문 / 부천 = 김용권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