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15.9℃
  • 박무서울 12.4℃
  • 박무대전 11.8℃
  • 연무대구 15.3℃
  • 흐림울산 14.8℃
  • 박무광주 14.1℃
  • 부산 15.8℃
  • 구름많음고창 11.3℃
  • 흐림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1.4℃
  • 흐림보은 9.9℃
  • 구름많음금산 9.5℃
  • 흐림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1.2℃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경기아트센터, 7일 경기필 시리즈 ‘베토벤&멘델스존’ 공연 진행

경기필 앤솔러지 시리즈 스페셜 ‘베토벤&멘델스존’ 개최
바이올리니스트 최예은, 경기필 마시모 자네티와 협연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는 오는 7일 경기필 앤솔러지 시리즈 Special ‘베토벤&멘델스존’ 공연을 진행한다.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선보이는 이번 공연은 7일 오후 8시 경기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의 하이라이트는 이탈리아 출신의 마시모 자네티 상임지휘자가 직접 선보이는 멘델스존 교향곡 4번 ‘이탈리아’다.

 

멘델스존 교향곡 4번 ‘이탈리아’는 1831년 21살의 멘델스존이 이탈리아 로마에 머물고 있을 당시 착수하기 시작해서 1833년 베를린에서 완성한 작품으로 베네치아와 피렌체, 로마 등 이탈리아 여행에서 받은 화창하고 활기찬 인상을 음악에 담았다.

 

멘델스존 교향곡 중에서도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이탈리아’는 일본 드라마 ‘노다메 칸타빌레’에 삽입되며 대중에 더욱 널리 알려졌다.

 

느린 서주 없이 곧바로 빠르고 화려한 음악으로 시작하는 1악장의 도입부와 13세기 이탈리아 나폴리의 춤 ‘살타렐로’의 리듬이 소용돌이치는 4악장을 들으면 이탈리아의 밝은 태양이 절로 떠오른다. 마시모 자네티가 ‘이탈리아’를 직접 안내할 예정이다.

 

 

특히 1부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해 바이올리니스트 최예은이 베토벤 바이올린 협주곡을 협연한다.

 

2018년 뉴욕필하모닉 음악감독인 얍 판 즈베던 지휘로 경기필과 협연했던 최예은이 마시모 자네티의 지휘로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춘다.

 

그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해 그의 유일한 현악기 독주 협주곡인 ‘바이올린 협주곡 D장조’를 연주한다. 이 곡은 베토벤이 1806년 완성했으며 멘델스존과 브람스, 차이코프스키, 시벨리우스로 이어지는 19세기 바이올린 협주곡 명곡 계보에서 가장 윗자리를 차지하는 걸작이다.

 

빈틈없는 구성에 교향악적인 웅장함과 조형미로 바이올리니스트들이 ‘가장 마지막에 연주하는 바이올린 협주곡’으로 손꼽히는 만큼 최예은의 음악성과 개성을 엿볼 수 있다.

 

한편 경기아트센터는 코로나19 생활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지그재그 띄어앉기로 좌석을 준비하여 대극장 438석을 운영할 예정이다.

 

관람객들은 입장하기 전 마스크 착용 및 발열 체크,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해야한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