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2.4℃
  • 구름많음강릉 18.7℃
  • 구름조금서울 14.8℃
  • 박무대전 15.3℃
  • 연무대구 16.7℃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7.1℃
  • 흐림부산 16.9℃
  • 흐림고창 16.8℃
  • 흐림제주 18.7℃
  • 구름조금강화 14.4℃
  • 흐림보은 13.1℃
  • 흐림금산 12.2℃
  • 흐림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16.4℃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구직자들에 '단비'…

간호사, 의료기사, 행정직 등 직원 채용에 지원자 수천명 몰려

 

내년 3월 신설 개원을  앞둔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의 직원 채용에 수천 명이 지원하면서 얼어붙어있던 경기북부 채용시장이 활기를 띠고 있다.  

 

18일 을지대학교의료원에 따르면 2019년부터 2020년 9월 현재까지 간호사와 의료기사, 행정직 등에 지원한 인력은 총 5076명이다.

 

이 중 경기 북부 지원자 수는 전체 지원자의 절반에 해당하는 약 2553명이다.

 

간호사와 의료기사, 행정직의 총 합격자는 578명이다.

 

특히 오는 하반기부터 2021년까지 약 1000명의 직원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어서 구직에 목말라있던 경기북부지역에 '단비'가 되고 있다.

 

병원의 가장 핵심인 의사직은 유수의 대학병원 전문의를 다수 채용한 상태며, 각 진료과별 수시 모집으로 계속 채용중이다.

 

채용직원 중 지난해 뽑은 경력직 간호사는 작년 11월에, 올해 선발한 직원은 9월 1일과 16일 등 총 세 차례에 걸쳐 임용 진입식을 가졌으며, 현재 이 인원들은 의정부을지대병원 개원 준비단으로 신축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다.

 

의정부사업총괄본부 최헌호 부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과 장기화로 경제적 위기뿐 아니라 채용 시장도 동결돼 있지만, 의정부을지대병원은 최대한 인원을 채용을 하고 있으며, 내년 3월 계획대로 개원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지역 친화적인 의료기관이 되겠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의정부 = 박광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