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10.2℃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9.9℃
  • 구름조금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4.4℃
  • 구름많음광주 12.8℃
  • 구름많음부산 16.7℃
  • 구름조금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6.5℃
  • 맑음강화 10.8℃
  • 구름조금보은 5.1℃
  • 구름조금금산 7.1℃
  • 구름조금강진군 11.5℃
  • 구름많음경주시 9.6℃
  • 구름조금거제 12.1℃
기상청 제공

與 4차 추경안 밀어붙이나...김태년 "오늘 마지노선, 반드시 처리"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2일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4차 추경안을 반드시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오늘은 추석 전 추경 집행을 위해 국회가 추경안을 처리해야 할 마지노선"이라며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취약계층의 국민께서 절박한 심정으로 처리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민주당은 추경의 원만한 처리를 위해 유연한 자세로 야당과 협상에 임하고 있다"며 "반드시 오늘 중에 처리해서 추석 전에 정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국민들께 작은 위로라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야야는 이날 본회의에서 추경안 처리를 합의한 바 있지만 전국민 통신비 2만원 일괄 지급을 놓고 이견을 보이고 있다. 

 

또한 김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출범과 국정원법·경찰법 개정 등도 정기국회에서 처리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하며 야당의 협조를 촉구했다. 

 

김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차질없는 권력기관 개혁 완수를 위해 국정원법과 경찰법(개정안)을 정기국회에서 처리할 것”이라며 “공수처도 야당과 협의를 조속히 마무리하고 반드시 출범시키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야당은 시간끌기로 공수처 설치를 좌초시킬수 있다는 기대는 하지 않기를 바란다. 그런 일은 없을 것“이라며 ”야당은 권력기관의 개혁이 시대의 흐름이라는 것을 인정하고 개혁법안에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극우단체가 내달 3일 개천절 집회를 계획하고 있는 것에 대해선 "개천절 집회가 코로나19 3차 확산의 뇌관이 돼서는 안 된다"며 경찰은 모든 수단을 동원해 방역 방해 행위를 원천 차단하고, 불법적 방해 행위에 대해서는 손해배상청구도 강구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국민의힘도 극우단체의 개천절 집회에 대해 더욱 적극적으로 자제권고를 요청해 달라"며 "진정으로 공정한 야당이 될 의지가 있다는 말이 아닌 행동으로 극우단체와 결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