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20.0℃
  • 구름조금서울 16.2℃
  • 박무대전 16.7℃
  • 연무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6.8℃
  • 흐림광주 18.3℃
  • 흐림부산 18.1℃
  • 구름많음고창 18.8℃
  • 흐림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5.2℃
  • 구름많음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4.4℃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이스타 창업주' 이상직, 민주당 탈당…"국민께 사과, 의혹 소명"

 

이스타항공 창업주인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탈당을 선언했다. 

 

이상직 의원은 24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스타항공의 임금 미지급과 정리해고, 기타 개인 및 가족 관련 문제로 국민께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선당후사의 자세로 더 이상 당에 폐를 끼치지 않기 위해 잠시 당을 떠나 있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사즉생의 각오로 이스타항공과 직원의 일자리를 되살려놓고, 의혹을 성심성의껏 소명한 뒤 되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제주항공 인수를 성사시켜 직원들 일자리를 지켜야겠다는 생각에 매각대금 150억원을 깎아줘도, 미지급 임금을 해결해보려 집을 제외한 전 재산인 주식 내지는 그 매각대금을 헌납하겠다고 발표했지만 계속 내가 문제라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현직 의원의 부적절한 처신으로 보이지 않을까 노심초사해 여기저기 해결책을 구하고 도움을 청했다"며 "당 대표 이하 선배 동료 의원들과 당원들에게 무거운 짐이 된 것 같아 참담하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국민들과 당원 동지 여러분의 눈높이에 걸맞은 정치인이자 공인으로 다시 서겠다"며 "국민과 이스타항공 직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이 의원은 회견문을 읽은 뒤 '탈당 여부를 당과 사전에 논의했느냐', '감찰 회피 목적의 탈당이 아니냐', '다시 복당할 것이냐'는 취재진의 질문 쇄도에도 침묵한 채 그대로 회견장을 떠났다. 

 

이스타항공은 최근 600명이 넘는 임직원 대량해고 통보와 250억원에 달하는 임금체불 문제로 논란이 됐다. 창업주로 이스타항공 사태 책임자로 지목된 이 의원은 부동산 투기 논란으로 제명된 김홍걸 의원과 함께 지난 16일 당 윤리감찰단에 회부돼 조사를 받아왔다. 


[ 경기신문 = 정영선 기자 ]